[화성일기] 합리적인 땡.땡.이

11월 가을, 날이 좋아 도저히 일이 손에 안잡히던 어느 날…
화성에서 문화, 지역재생, 로컬, 예술이라는 키워드로 먹고사는 우리들은
하던 일을 잠시 멈추고 오랜만에 동네산책을 나왔습니다.
동탄신도시에 있는 센트럴파크를 거닐며 가을을 만끽하고 돌아왔습니다.
우리는 가끔씩 오늘같이, 문뜩, 갑자기, 그렇게 동네탐방을 나설 계획입니다.

– 우리별 화성 여행기 <화성일기>